DNS Powered by DNSEver.com
글 수 67
조회 수 : 4904
2012.09.14 (08:04:22)

안녕하세요

 

언제부터인지 멀어진 LP들을 다시 꺼내보며

지난 기억들이 밀려 오네요, 우연히 알고 왔는데 기대 이상입니다.

자주 들리겠습니다.

2012.09.14 (18:21:17)
웹마스터
profile

안녕하세요. 밝은슬픔님!

소나기를 피하기 위해 찾은 처마밑처럼 크게 들어나지도 그렇다고 어디로 가지도 않고 항상 그자리를 지킬수 있는 곳으로 만들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가끔 들리시더라도 내가 이곳에 전에 왔었다는 기억만은 남겨주시기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68.0.1)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