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NS Powered by DNSEver.com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eTc

글 수 1,905
추천 수 : 0 / 0
조회 수 : 3426
2010.05.06 (19:02:57)
Ratings: 
 
ARTIST:  Barclay James Harvest 
ALBUM TITLE:  and Other Short Stories 
YEAR:  1971 
COUNTRY:  U.K. 
GENRE:  Crossover Prog 
LABEL:  Sire, EMI(2002) 
TRACKS:  1. Medicine Man
2. Someone There You Know
3. Harry's Song
4. Ursula (The Swansea Song)
5. Little Lapwing
6. Song With No Meaning
7. Blue John Blues
8. The Poet
9. After The Day

Total Time: 40:14

Bonus tracks on EMI reissue (2002):
10. Brave New World (DEMO)
11. She Said
12. Galadriel
13. Ursula (The Swansea Song)
14. Someone There You Know
15. Medicine Man 
MUSICIANS:  - Les Holroyd / basses, piano (2,3,5), guitars (5,6), lead vocals (5,6)
- John Lees / guitars, lead vocals (1,3,7), percussion (4)
- Mel Pritchard / drums, percussion, effects (1) congas (6) Tympanis (9)
- Stuart Wolstenholme / keyboards, Mellotron, electric guitar (1), lead vocals (2,8,9) drums (3), acoustic guitar (4-6)
- Martyn Ford / tambourine (5) 
원본출처:  http://koreanrock.com/wiki.pl?BarclayJamesHarvest 

[Bigguy, 김진우, cojoe@sorak.kaist.ac.kr]

며칠전에 받은 BJH(Barclay James Harvest)의 _And Other Short Stories_와 _Ba- by James Harvest_.

1. And Other Short Stories 앨범 jacket은 왠 시골 아저씨들처럼 생긴 사람들 (바로 BJH의 member들, John, Les, Mel, Wooly)이 있고 역시 그들 앨범에서 볼 수 있는 나비도 있습니다.
수록곡은 _Medicine Man_(Les), _Someone There You Know_(Wooly), _Harry's Song_(Les)
_Ursula(The Summer Song)_(Wooly), _Little Lapwing_(Les), _Song With No Meaning_ (Les), _Blue John Blues_(John), _The Poet_(Wooly), _After The Day_(John)
등입니다. 이 앨범의 특징은 전체적으로 acoustic guitar의 sound가 많이 가미된 어떻게 들으면 country song 같은 느낌도 주는 곡이 많고,제가 좋아하는 Wooly의 곡들 보다 부드럽고 아지랑이 피어오르는 듯한 sound의 Les가 주도하는 앨범인듯 한 느낌을 줍니다.
첫곡인 _Medicine Man_은 이미 우리나라에 많이 알려진 곡으로 BJH의 곡들의 특 징인 message가 담긴노래... 그리고 계속해서 귓가에 속삭이는 듯한 음악들이 맴 돌며 나옵니다(잠시 졸립기도.-)). _Little Lapwing_은 12줄 acoustic guitar 소 리가 경괘함을 주는 곡... _Blue John's Blues_는 서두에 피아노 소리에 숨어나 오는 John의 vocal과 중간의 electric guitar로의 전환이 그럭저럭.. _The Poet_ 에서는 violin 소리를 타고 흐르는 고독을 맛볼 수 있읍니다. 마지막곡인 _After The Day_는 guitar solo와 탁음의 harmony vocal이 들어줄만 합니다...
이 앨범도 최근에 나온 BJH works 보다는 낳지만 그래도 _Baby James Harvest_와 비교를 하다보니 떨이지는듯...

Tag List